본문바로가기

충청남도 코로나19 상황판

충남 코로나19 현황 확인
확진자
0명
격리(치료)중
0명
격리해재(완치)
0명
사망
0명
검사현황
  • 검사중0명
  • 결과음성0명
자가격리
0명
격리해제
0명

글로벌 링크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조승만 충남도의원 “충남혁신도시 활성화 도가 앞장서야”
작성자 홍보담당관실 작성일 2021-11-25 조회수 65

조승만 충남도의원 충남혁신도시 활성화 도가 앞장서야

 

- 혁신도시 활성화 민관협의체 및 공공의대 유치 서명운동 등 제안-

- “심각한 전자파 피해 예상되는 고압선 지중화 주민 의견 들었어야비판 -

 

충남도의회 조승만 의원(홍성1·더불어민주당)은 25일 제333회 정례회 3차 본회의에서 도정질문을 통해 충남혁신도시 지정 후 더딘 활성화 정책을 지적하고 도가 적극 나서 종합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조 의원은 “충남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공공기관 유치는 절대적인데 이전부지도 아직 확보되지 않은 상황”이라며 “민관협의체 공공기관 유치 추진단을 구성해 대상 공기업과 공공기관에 긴밀히 접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열악한 의료사각지대를 극복하지 못하면 충남혁신도시 활성화는 요원하다”며 “공공의대 및 대학병원급 병원 유치를 위해 범도민 서명운동을 전개하는 방안도 고려해달라”고 당부했다.

 

조 의원은 “기존의 송전 철탑 등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마을에 뻔히 전자파 피해가 예상됨에도 충분한 주민 설명회나 공청회 없이 마을을 통과하는 송전선 지중화공사가 진행 중에 있다”며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이날 본회의장에는 홍성군 홍북읍 봉신리 이동마을 이장을 비롯한 10여 명의 주민이 참석해 지중화 사업에 대한 관심을 나타냈다.

 

이어진 교육행정질문에서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여건을 만들기 위해서는 돌봄 여건도 매우 중요하다”며 “지자체와 교육청이 각각 돌봄교실을 운영하고 있어 사업에 통일성이 없다는 지적이 많으니 개선책을 마련해 달라”고 주문했다.

첨부파일

압축 내려받기 압축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충남도의회 “도민 안전망 구축 위한 재난대응조직 강화 필요”
이전글 양금봉 충남도의원 “충남도 드론업무 전담팀 신설 필요”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부서

  • 부서명 : 홍보담당관실
  • 담당자 : 최정
  • 전화 : 041-635-5384